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제주시, 축산악취 다수 민원지역 집중점검...야간-주말 점검반도 운영

   승인 2019.08.15 07:17:00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제주시는 하절기 축산악취 민원이 급증함에 따라 축산악취 민원 다발지역과 악취관리지역을 중심으로 집중 지도․점검에 나선다고 15일 밝혔다.

특히, 야간 및 주말 등 악취민원이 급증하는 취약시간대 지도․점검을 위한 '야간-주말 지도점검반'을 편성해 악취방지시설 정상 가동여부와 축사 내․외부 청결상태를 확인한다.

점검결과에 따라 악취배출기준 초과 및 가축분뇨 무단배출 행위에 대해서는 고의․과실여부에 관계없이 강력한 행정처분 조치를 할 방침이다. 경미한 위반행위인 경우에는 현지 시정조치 된다.

제주시는 7월말 기준 가축분뇨 배출시설 416개소에 대한 지도·점검을 실시해 총 47개소의 사업장을 적발하고 고발 16건, 개선/조치명령 18건, 폐쇄명령 1건, 과징금 2건(2880만원), 과태료 33건(1580만원) 등 70건에 대한 행정처분 한 바 있다.

제주시 관계자는 "축산악취 저감을 위해 악취관리지역 지정(94개소) 및 지속적인 가축분뇨 배출시설 지도점검을 실시함으로써 축산악취가 예년에 비해 많이 개선되는 추세다"라며 "향후에도 가축분뇨 무단배출 등 관계법령을 위반하는 농가에 대해서는 무관용 원칙을 고수하겠다"고 피력했다.<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