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내일 날씨] 광복절, 흐리고 산발적 빗방울...태풍 '크로사' 경로는?

   승인 2019.08.14 18:30:00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날씨.png
폭염특보 속에 찜통더위와 열대야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제74주년 광복절인 내일(15일) 제10호 태풍 '크로사(KROSA)'가 일본을 관통하면서 우리나라가 간접영향을 받을 것으로 전망됐다.

기상청은 태풍 '크로사'의 가장자리에서 만들어진 구름대의 영향을 받는 15일 전국이 가끔 비가 내리겠다고 예보했다. 부산과 경상도 해안 지역은 태풍의 강풍반경에 들어 강한 바람과 함께 국지적 호우가 예상되고 있다

제주도는 남부(서귀포시권)를 제외한 대부분 지역에서 가끔 비가 오겠고, 16일 새벽까지 북서부와 산간지역을 중심으로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고 전했다. 예상강수량은 5~40mm.

제주도 아침 최저기온은 25~26도, 낮 최고기온은 29~31도로 예상된다.

바다의 물결은 1.5~3.0m로 높게 일겠다.

한편, 북상 중인 제10호 태풍 '크로사'는 15일 일본을 관통한 후 우리나라 부산과 동해안 지역에 영향을 미칠 것으로 전망됐다.

중심기압 970헥토파스칼에 순간 최대풍속 35m의 강풍을 동반한 이 태풍은 14일 오후 4시 현재 일본 가고시마 남동쪽 약 340km 부근 해상에서 북서쪽으로 이동 중이다.

15일 일본을 관통한 후 오후 3시에는 부산 동남동쪽 약 280km 지점에 위치할 것으로 전망됐다. 이어 독도 동쪽 해상을 거쳐 일본 삿포로 쪽을 향해 북상할 것으로 예상된다. <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