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제47회 성년의날 청소년 전통성년례 거행..."저 이제 어른됐어요"

   승인 2019.05.20 16:00:00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제47회 성년의 날 기념, 청소년 전통 성년례가 20일 오후 2시 제주향교 명륜당에서 열렸다.

제주시가 주최하고 제주향교(전교) 주관으로 열린 이날 행사는 올해 성년을 맞은 2000년생(만 19세) 청소년들과, 제주향교 유림회원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기념식에 이은 2부 성년례에서는 성인이 되는 청소년 10명이 전통의복을 입어 참여했는데, 남자에게는 갓을 씌워주는 관례, 여자에게는 쪽을 올려 비녀를 꽂는 계례 예식인 삼가례가 재현됐다.

또 술의 의식에서 성인으로서의 서약을 하는 등 기억에 남을 체험과, 성년자에게 교훈을 주는 수훈이 이어졌다. <헤드라인제주>

1.jpg
▲ 20일 제주향교에서 열린 제47회 성년의 날 기념 청소년 전통 성년례. ⓒ헤드라인제주
2.jpg
▲ 20일 제주향교에서 열린 제47회 성년의 날 기념 청소년 전통 성년례. ⓒ헤드라인제주
3.jpg
▲ 20일 제주향교에서 열린 제47회 성년의 날 기념 청소년 전통 성년례. ⓒ헤드라인제주
4.jpg
▲ 20일 제주향교에서 열린 제47회 성년의 날 기념 청소년 전통 성년례. ⓒ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