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원희룡 지사 제2공항 팩트체크 발언내용은 '가짜뉴스'"

   승인 2019.04.30 11:43:00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시민사회단체 "현 공항 활용방안 폄하 거짓주장 중단하라"
"1310m 활주로 신설과 도두하수처리장 철거는 가짜뉴스"

국토교통부의 제2공항 건설 강행 논리를 두둔하며 제주도의회와 시민사회단체의 '공론조사' 요구를 거부하고 있는 원희룡 제주도지사가 이번에는 '거짓 발언' 논란에 휩싸였다.

지난 29일 자신의 유튜브 개인방송을 통해 발언한 제주공항 인프라 확충방안의 대안으로서 '현 공항 확장' 대안의 불가론에 대한 내용 때문이다.

원 지사는 시민사회단체에서 제주공항 인프라확충 사전 타당성 조사용역 당시 공항 입지 대안 중 하나였던 '현 공항 확충' 대안이 제외된 이유에 대한 의문이 제기되자, "오늘 이 자리에서 확실하게 알 권리 차원에서 팩트체크를 하겠다"며 현 공항 확장 불가 이유로 3가지 점을 제시했다.

해양파괴의 문제, 하수대란 발생의 문제, 공항주변 시가지 교통난.과밀화 문제 등이 그것이다.

1.jpg
▲ 국토교통부의 제주공항 인프라확충 사전 타당성 조사 용역 보고서의 '현공항 확장안'. 빨간색 표시가 도두 하수처리장이고, 왼쪽 초록색 부분이 도두봉. ⓒ헤드라인제주
그러나 시민사회단체는 이를 '가짜뉴스'로 규정하며 조목조목 정면 반박하고 나섰다.

제주 제2공항반대범도민행동은 30일 논평을 통해 "원 지사는 제2공항 대안인 제주공항 활용방안 폄하하는 거짓 주장을 중단하라"고 요구했다.

범도민행동은 "제2공항 후보지 선정과정의 불공정 문제가 불거지고, 성산지역 제2공항의 대안으로 제주공항 활용방안이 대두되고 있는 가운데 이를 막기 위한 원희룡 지사의 무분별한 언행이 주목받고 있다"며 "원 지사가 유튜브 방송을 통해 제주공항 활용방안에 대해 노골적인 비판과 터무니없는 사실관계를 마치 사실인양 내뱉고 있다"고 힐난했다.

또 "최근 제2공항 건설에 대한 도민여론이 부정적으로 바뀌고, 대안론이 급부상하면서 제주도는 물론 원 지사까지 직접 나서 아무 말 대잔치를 벌이고 있다"며 "이에 앞서 이미 찬성세력을 조직화하고, 자신의 팬클럽과 지지단체들을 모아 관변집회를 기획하고 있기도 하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원 지사의 말대로 팩트체크를 해 보면 사실과 다른 거짓 주장을 펴고 있다"며 "첫째, 대규모 해양매립이 발생하는 이 계획안은 국토부가 사전타당성 용역과정에서 제시한 계획안으로 제2공항 건설 명분을 세우기 위해 제안된 것으로 누구도 동의하지 않는 계획안인데, 대안에서 이미 배제된 계획안을 마치 현재 제주공항 활용의 대안인 것처럼 제시해 문제를 제기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또 "남북 보조 활주로를 바다 방향으로 일부 연장할 경우 도두하수처리장과 겹쳐 도두하수처리장을 철거해야 한다는 주장은 명명백백한 거짓말"이라고 주장했다.

범도민행동은 "지난 방송에서는 공항 확충을 하려면 도두봉을 깎아 시멘트로 발라야 한다는 거짓 주장을 했던 원 지사였다"며 "이번에는 그 위치에 있지도 않은 도두하수처리장을 있다고 우기면 이를 철거해야 하고 비용문제, 신규이전 불가 문제 등을 거론하며 악의적으로 여론을 호도하고 있다"고 반박했다.

또 "도두하수처리장은 원 지사가 방송에서 언급한 곳에서 서쪽으로 약 1.2km 가량 이격되어 있어 보조 활주로의 연장과는 무관하다"고 주장했다.

교통난과 도시 과밀화 문제와 관련해서도, "이 역시 제주공항 활용을 반대하기 위한 반대논리에 불과하다"며 "제주도는 국토부와 제주공항의 교통 혼잡 해소를 위해 동서 지하차도 계획을 협의한 바 있고, 신교통수단 도입과 복합환승센터 설치로 교통난을 해소방안을 추진 중에 있지 않은가"라고 반문했다.

이들 단체는 "더욱이 원 지사는 적정관광객 수용을 얘기하면서 또 다시 공항이용객 4500만 명을 언급하는 것은 이율배반적인 주장이 아닐 수 없다"고 지적했다.

이어 "(원 지사 발언 중) 보조 활주로를 연장해 이용하는 방안이 현재 제주공항 이용량을 소화할 수 없고 이 대안은 국토부가 이미 검토해 결론을 낸 사항이라는 점도 사실관계가 맞지 않다"며 "오히려 사전타당성 용역 과정에서 외국의 전문기관인 미국 버지니아텍의 자문결과 남북 활주로를 연장해 사용할 경우 현재 항공기 운항횟수보다 2배 이상 높일 수 있다는 분석결과가 있었지만 국토부와 용역진은 이 사실을 보고서에 누락했다"고 강조했다.

이들 단체는 "이러한 사실관계를 모를 리 없는 원 지사지만 이마저도 억지 주장으로 일관하고 있다"며 "제2공항 입지 선정의 문제가 많다는 여론이 높아지고 현 제주공항 활용이 제2공항의 대안으로 떠오르면서 위기의식을 느낀 원 지사의 무리한 언행이 제2공항의 문제 해결을 막고 있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이런 상황까지 의도한 것인지는 모르겠으나 원 지사는 지금 당장 거짓으로 일관된 주장들을 멈추기 바란다"며 "또한 원 지사는 도민 앞에 정중히 사과하고 도백으로서 제2공항 문제해결을 위해 도민의 여론을 수렴하는데 앞장서라"고 촉구했다. <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7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제주도민 2019-05-01 03:17:57    
무슨 지하차도를 파고 별 짓거리를 하십니까
앞 뒤 맞는 얘기를 하십시요
제안도 될만한것을 제안 하십시요

속 보이는짓 그만 하세요

지금 제주시는 출퇴근시간 뿐만아니라
매일 매일 교통량이 늘어 제주시 나갈려면
1시간2~30분 걸립니다

교통 분산도해야하고 수도물 사정도 안좋고
그림상 봐도 도시기본계획 균형발전이라 볼수없습니다 반대하시는분 무작정 반대하지마세요
자기품위 떨어집니다
223.***.***.7
profile photo
온평리땅주인 2019-04-30 23:43:29    
현제 일어나고 잇는 사태의 모든 주범은 ,, ,, ,, 여러분은 알도 계시죠 ,, 표로서 심판합시다,, 제주2 공항은 국민의 공항이자 ,, 도민의 공항이자 ,, 우리모두의 공항입니다
117.***.***.171
profile photo
ㄷㄱㅂㄱ 2019-04-30 18:43:24    
도면상의로만 봐도 원지사 말이 백번 옳구만요
220.***.***.126
profile photo
생떼 2019-04-30 15:22:45    
어쨌거나저쨌거나
공항가까우면시끄럽고
그래도남는장사니동쪽사람들도덕좀봅시다
서쪽에만공항이익을배터지게봐야된다는심보는뭔데요??자전거타거나걸어다니란말이요?
223.***.***.199
profile photo
생떼 2019-05-03 06:51:59    
눈어면재주동쪽지역마을은눈썰매장돼버려소방차밖애못들어갑니다중산간도로도못다녀요
223.***.***.93
profile photo
생떼 2019-05-03 06:59:18    
공항있는서쪽은동부에서화북노형연동공항까지가려면2시간잡아야합니다아침지행기타려면아침밥못먹어요렌터카는그전날반납해야되구요그런저런수입감소모아보면마을하나먹여살립니다돈이새어나가고동쪽사람죽어나가게힘둘어서쪽사람복잡하고시끄럽고돈새나가...서로돕고어려운릴도와주자는개마을사람사는이치인데그거왜몰라요?반대고찬성이고아우성만치지말고익되고편리한쪽으로추진합사다
223.***.***.93
profile photo
아직도 2019-04-30 15:01:38    
원희룡이는 집에 안가고 뭐한대요?
117.***.***.109
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