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표지판 '뜯어지고, 쓰러지고'..."관광지 맞나요?"

   승인 2019.02.10 11:48:00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제주 표선면 일대 표지판 관리 엉망

KakaoTalk_20190210_110508288.jpg
▲ 10일 서귀포시 표선면 표선해수욕장 일대 표지판이 훼손돼 있는 모습. ⓒ헤드라인제주
국제적인 관광도시를 지향하는 제주에서 관광객들에게 정보를 전달하는 수단 중 하나인 표지판이 엉망으로 관리돼 눈살을 찌푸리게 하고 있다.

10일 오전 서귀포시 표선면 표선해수욕장 앞 도로에 설치된 교통 표지판 하나가 뜯어져 있었고, 회전교차로 및 제한속도 안내 표지판은 쓰러져 있었다.

바로 인근에 설치된 광고판 역시 상단부가 뜯어져 흉물스럽게 방치돼 있었다.

이에 대해 시민 홍모씨(32)는 "비록 겨울이라 해수욕장을 찾는 사람이 많지는 않겠지만, 유명 관광지의 표지판이 관리가 소홀한 것은 안타깝다"고 말했다.<헤드라인제주>

KakaoTalk_20190210_110507886.jpg
▲ 10일 서귀포시 표선면 표선해수욕장 일대 표지판이 쓰러져 있다. ⓒ헤드라인제주
KakaoTalk_20190210_110508864.jpg
▲ 10일 서귀포시 표선면 표선해수욕장 일대 광고판이 훼손돼 있는 모습. ⓒ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1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관리 2019-02-10 22:03:13    
관리도 안되멍서라 관광객 더 받으켄햄서?
211.***.***.91
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