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이석문 후보 "북미 정상회담 환영...남북학생 문화예술축전 제주 개최"

   승인 2018.06.12 17:00:00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337616_235361_2546.jpg
▲ 이석문 후보.
이석문 제주특별자치도교육감 후보는 12일 "역사적인 북미 정상회담을 적극 환영한다"면서 "북미 정상의 만남이 질곡.대립의 역사를 지우고, 평화.통일의 역사를 여는 가슴 벅찬 전환점이길 기원한다"고 밝혔했다.

이 후보는 이어 "한반도 평화의 봄이 완전히 뿌리내리도록 남북 아이들이 평화롭게 만나고 교류하는 교육을 실현하는 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며 “남북의 아이들이 하나되는 4.3과 평화, 인권, 통일, 민주 교육을 하겠다”고 약속했다.

이 후보는 “조건이 무르 익는다면, 매해 제주에서 열리는 ‘제주국제청소년포럼’에 북한 학생을 초청하는 것을 추진할 것”이라며 “제주교육청이 주최하는 ‘제주교육국제심포지엄’에서 남북 역사.평화교육이 교류되는 방안을 적극 마련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또 "여건이 된다는 전제하에 가칭 ‘남북학생 문화예술체육교류 축전’을 제주에서 개최하는 방안을 제안한다”며 “앞으로 남북 및 주변국 관계 개선 상황을 지켜보면서 정부‧지자체와 협력해 이 같은 정책들을 진전시킬 것”이라고 밝혔다. <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